메인 플래시영역

서브플래시

자녀사랑 뉴스레이터

글읽기

제목
[일반] 이상한 버릇? 틱? 바로 알기
이름
채미화
작성일
2020-07-15


"우리 아이가 자꾸 눈을 깜박거리는데, 하지 말라고 해도 계속해요! 혹시나 하고 안과에 갔는데, 눈에는 이상이 없다고 하네요. 그러더니 언젠가부터 '음음' 하고 소리도 내요. 우리 아이가 왜 이럴까요? 스마트폰 게임을 너무 많이 해서 그런 거죠?"

이번에는 아이들이 일반적으로 보이는 버릇과 초등학교 입학 무렵 흔히 시작하는 틱에 대해 알아보고 부모님의 도움과 역할에 대해 알려드리겠습니다.

포천초등학교가 창작한 [일반] 이상한 버릇? 틱? 바로 알기 저작물은 '공공누리' 출처표시-상업적이용금지-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.

나도한마디

나도한마디

다음글
운동이 건강한 마음과 뇌를 만듭니다.
/ 채미화
아이들에게 운동이란 놀이이고 활발하게 움직이는 신체활동을 의미합니다. 초등학교 자녀의 경우, 친구들과 야외에서 뛰어다니며 놀기만 해도 충분한 운동이 됩니다. 세계보건기구(WHO)에서는 만 5-17세 소아청소년에게 중등도 이상 강도의 운동을 매일 1시간 정도 권장하고 있습니다. 자라나는 우리 아이들, 하루에 어느 정..
이전글
정신건강의학과 치료에 대한 8가지 오해와 진실
/ 채미화
정신건강 및 정신질환을 바르게 이해하는 것은 자녀뿐만 아니라 부모에게도 어렵습니다. 게다가 정신질환에 대한 부모님의 오해와 편견이 자녀들의 정신건강을 이해하는 데 걸림돌이 될 수도 있습니다. 이번 뉴스레터에서는 정신질환을 둘러싼 오해와 정신질환의 원인과 치료에 대한 올바른 정보를 다루고 있습니다. 이를 통..

정책 및 학교홈페이지정보 영역

학교알리미

학교정보공시 학교알리미